Mago Symposium June 12 during Mago Pilgrimage

poster copyGo to 2016 Mago Pilgrimage.

 

마고 심포지움

 

마고 심포지움

 

주제: 여신 영성과 마고문화로의 여정

일시: 6월 12일 2-6시 (2016년 마고순례 기간 중 행사)

장소: 경남 하동군 청학동 삼성궁 박물관

 

사회  진행자: 한풀선사 (한국어)와 헬렌 황 박사 (영어)

 

발표자

메리 앤 비뷔스 박사 (기독교 여신 영성)

안나 차노바 석사 (마고 아카데미 학자로서의 나의   비전)

헬렌 황 박사 (마고순례와 마고복본의 과제)

신현경 (샤머니즘의 생명미학)
한풀선사 (마고문화 관점에서 본 흑피옥)

 

발표자 소개

한풀선사: 마고성 공동체 대표

헬렌 황: 미국 마고문화 연구가, 마고 아카데미 창립자, 마고순례 인도자

메리 앤 비뷔스 박사: 캐나다 사스카체완 대학교 토마스 모어 대학 종교학과 교수

안나 차노바: 불가리아/캐나다/미국 미술사학자, 마고아카데미 학자

신현경: 영산대학교 자유전공학 교수

 

발표문 요약

기독교 여신 영성

메리 비뷔스 박사

이 논문은 기독교와 기독교 배경을 가진 여성들이 실천하는 여신영성을 화합하는 신학적 측면에 대해서 요약한다. 그 내용은 스스로 기독교 여신 영성실천가로 자처하는100명 이상의 여성들을 인터뷰한 것을 기초로 한다. 상세한 전체 연구는 최근 라우틀리지 출판사에서 출판한 나의 책 <기독교 여신영성: 기독교를 새롭게 하기> https://www.routledge.com/products/9781138936881 에서 찾아 볼 수 있다.

 

마고학자로서의 나의 비전

안나 차노바 석사

이 발표는 다음 세가지를 포함한다:

  1. 간략한 개인 소개: 마고아카데미의 첫 번째 학자가 되기까지 내 인생의 중요한 순간들
  2. 현재까지 진행된 나의 마고아카데미 경력과 미래 계획. “지유” 관련 정보와 <부도지>와 다른 두 신비주의적 책 <오라 린다>와 <보이니치 문헌>의 비교연구.
  3. 마고문화에 뿌리를 둔 국제적 집합소로서의 마고아카데미에 대한 학습, 연구 또 존재의 모든 차원에서의 구조적 변화를 위한 나의 비전.

 

마고순례와 마고과제

헬렌 박사

마고순례는 2000년 미국에서 황박사의 동아시아의 대여신 마고에 관한 연구에서 자연스럽게 파생되었다. 초기에는 황박사의 개인적이고 비공식적인 행사로 한국여성들이 참여했다. 2013년부터 황박사는 외국인들이 참여하는 연례 “한국으로의 마고순례”를 조직하여 인도하였다. 현재 마고순례는 마고문화학 연수 프로그램의 필수과목으로 설정되어 있다. 마고순례는 외국 참가자들이 내국 참가자들과 언어와 문화를 넘어서 함께 경험하고, 만나고, 나누는 장을 제공한다. 마고과제는 여신주의자들/마고문화인들이 대여신, 즉 창조어머니 안에서 하나되는 인식을 증진하려는 노력이자 과업이다. 2010년 이래로 황박사는 전 세계 대중들과 전문가들을 위한 마고복본 매가진, 마고아카데미, 마고북스를 창립하였다. 또한 개인들의 자원을 나누는 집합체인 마고자원동아리는 공동창립하였다.

샤머니즘의 생명미학

신현경 박사

이번 발표는 구석기 시대 동굴벽화인 알타미라 동굴벽화의 들소 그림과 구석기 시대로부터 신석기 시대의 예술로 알려진 반구대 암각화의 고래 그림을 중심으로 그림의 생명성의 의미를 밝히고 있다. 그림들의 사실적인 묘사로부터 나온 생명성은 구석기 시대 예술의 특성이다. 이들은 그림의 물직적 세계와 비가시적 세계의 정신성을 통일한다. 생명성은 구석기 시대의 정령 신앙으로 인하여 가능하였으며 여기에서는 생명미학으로 개념화하였다.

 

Mago Symposium

 

Theme: Journey to Goddess and Magoism

Date and Time: June 12 (Sun) 2-6PM

Venue: Samseong-gung Museum (to be confirmed)
Moderator: Hanpul Seonsa (Korean) & Helen Hye-Sook Hwang (English)

 

Presenters and Titles:

  • Mary Ann Beavis (Christian Goddess Spirituality)
  • Anna Tzanova (My Vision as a Mago Scholar)
  • Helen Hye-Sook Hwang (Mago Pilgrimage and the Mago Work)
  • Hyunkyoung Shin (Life Aesthetics of Shamanism)
  • Hanpul Seonsa (The Black-skinned Jade from the perspective of Magoism)

 

Presenters:

Hanpul Seonsa (Representative of Mago Stronghold)

Dr. Helen Hye-Sook Hwang (Professor and Founder of Mago Academy)

Dr. Mary Ann Beavis (Professor, Religious Studies at St. Thomas More, University of Saskatchewan)

  1. Anna Tzanova (Art Historian, Mago Scholar, Mago Academy)

Dr. Hyunkyoung Shin (Professor, Undeclared Major, Youngsan University)

 

Presentation Summaries:

Christian Goddess Spirituality

Dr. Mary Ann Beavis

This paper summarizes the theological aspects of the blending of Christianity and Goddess Spirituality, primarily by women from Christian backgrounds. The contents of the paper are based on an interview-based study of over 100 women who self-describe as such. The full study is available from Routledge under the title Christian Goddess Spirituality: Enchanting Christianity (Just published: https://www.routledge.com/products/9781138936881.

 

My Vision as Mago Academy’s Scholar

Anna Tzanova M.A.

The presentation will consist of three parts:

  1. Brief personal introduction – a few pivotal moments in my life leading up to my becoming Mago Academy’s first scholar.
  2. My work with the Academy so far and my plans for the future. Outlined will be elements from my present comparative research involving Budoji and two of the most mysterious books in history:  Oera Linda and the Voynich manuscript, as well as my interest in finding more about the ‘earth’s milk’.
  3. My vision for the Mago Academy as an international hub rooted in Magoist wisdom for learning, research, and paradigm shift on all levels of existence.

 

Mago Pilgrimage and the Mago Work

Dr. Helen Hye-Sook Hwang

Mago Pilgrimage began as an offshoot of Dr. Hwang’s research on Mago, the Great Goddess from East Asia, that begin in 2000 in the U.S. It remained Dr. Hwang’s personal and informal event accompanied by Korean women in earlier years. Since 2013, Dr. Hwang has organized and led an annual program of Mago Pilgrimage to Korea participated by non-Korean international participants. Currently, the program is installed as a required course for Magoist Studies Certificate Program that Mago Academy offers. Mago Pilgrimage offers a venue for participants to experience, meet, and share with locals across languages and cultures. The Mago Work refers to a collective effort and task to promote the consciousness of WE in the Great Goddess or the Creatrix by Goddessians/Magoists. Since 2010, Dr. Hwang has founded Return to Mago E-Magazine, Mago Academy, and Mago Books for the world-wide general public and specialists. She also co-founded Mago Pool Circle, an online and offline hub for Godessians/Magoists share their available resources.

 

Life Aesthetics of Shamanism

Dr. HyunKyoung Shin

This presentation elucidates the meaning of vitality focusing on the co-relations between bisons of Altamira Cave Paintings and the Whales of Bangudae Petroglyphs which is presumed from Paleolithic Era to Neolithic Era. Their vitality exposed from the realistic depictions in the images are characteristics of art in Paleolithic Era. They are unified between the material world of the pictures and spirits of the invisible world. Vitality of the images was possible because of animistic belief of Shamanism, and it is conceptualized as Life Aesthetics in here.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